UPDATED. 2024-07-19 18:00 (금)
서울대치과병원 중앙장애인구강진료센터, 양주도담학교서 이동진료 펼쳐
상태바
서울대치과병원 중앙장애인구강진료센터, 양주도담학교서 이동진료 펼쳐
  • 이수정 기자
  • 승인 2023.10.26 09: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특수학교 재학생 40여명 대상 치과진료 제공
장애인 구강진료 전달체계 기반 마련에 일조
서울대치과병원 중앙장애인구강진료센터가 지난 24일 경기도 양주도담학교에서 장애인 구강진료 전달체계 기반 마련을 위한 이동진료를 진행했다. 사진 제공=서울대치과병원

 

서울대치과병원(병원장 이용무) 중앙장애인구강진료센터(센터장 서광석)가 지난 24일 지체·지적·자폐성 장애 특수학교인 경기도 양주도담학교에서 장애인 구강진료 전달체계 기반 마련을 위한 이동진료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이동진료에는 서광석 센터장을 필두로 치주과·보존과 전문의, 치과위생사 등 10명이 참가해, 양주도담학교 재학생 40여명을 대상으로 구강검진, 불소도포, 스케일링, 간단한 충치 치료 등을 진행했다. 심화치료가 필요한 재학생은 별도 선정해 추후 병원에서 후속 진료를 제공할 예정이다.

 

서울대치과병원 중앙장애인구강진료센터가 지난 24일 경기도 양주도담학교에서 장애인 구강진료 전달체계 기반 마련을 위한 이동진료를 진행했다. 사진 제공=서울대치과병원

 

서광석 센터장은 “장거리 이동에 대한 부담 등으로 인해 치과 진료 접근성이 낮았던 도담학교 학생들에게 이번 서울대치과병원 중앙장애인구강진료센터 이동진료가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장애인 구강진료 전달체계기반 마련을 위한 다양한 활동들을 전개해 중앙장애인구강진료센터가 장애인 구강건강의 든든한 동반자로서 역할을 수행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2019년 8월 개소한 서울대치과병원 중앙장애인구강진료센터는 2019년과 2022년 이동진료를 통해 총 72명에게 치과진료를 제공했다. 코로나19로 이동진료 등 공공의료사업 수행에 제약이 있었지만 2022년 말부터 이동진료, 구강보건교육 실시 등 공공의료사업을 재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기술 트렌드
신기술 신제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