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18 17:16 (목)
관악서울대치과병원, 관악구 주민회관서 ‘찾아가는 치과진료소’ 운영
상태바
관악서울대치과병원, 관악구 주민회관서 ‘찾아가는 치과진료소’ 운영
  • 이수정 기자
  • 승인 2024.06.17 1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문 의료진 및 지원인력 15명 참여
41명 주민에게 의료서비스 무료 제공

 

관악서울대치과병원이 이동식 진료버스를 활용해 서울 관악구 인근 아파트 내에서 ‘찾아가는 치과진료소’를 운영했다. 사진=관악서울대치과병원

 

관악서울대치과병원(병원장 김성민)이 지난 6월 11일(화) 서울 관악구 인근 아파트 내 경로당‧주민회관에서 ‘찾아가는 치과진료소’를 운영했다.

관악서울대치과병원의 ‘찾아가는 치과진료소’는 평소 치과 접근성이 낮은 지역 내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의료진이 방문 진료를 펼치는 사업으로, 관악구보건소와의 협력을 통해 올해 처음 시작됐다.

이날 관악서울대치과병원에서는 공공의료단장을 맡고 있는 김윤정 교수(치주과)를 필두로, 백연화 교수(치과보철과) 등 전문 의료진과 지원인력 총 15명이 참여했다. 이들은 41명의 주민들에게 구강검진, 스케일링, 충치 치료와 잇몸치료, 발치, 보철물 수리 등 다양한 의료서비스를 무료로 제공했다.

 

관악서울대치과병원이 이동식 진료버스를 활용해 서울 관악구 인근 아파트 내에서 ‘찾아가는 치과진료소’를 운영했다. 사진=관악서울대치과병원

 

이동식 치과진료 체어를 비롯한 각종 진료장비를 동원해 첫 방문 진료를 실시한 관악서울대치과병원은, 주민들에게 진료 외에도 아니라 치료 상담, 구강위생교육까지 실시하며 지역사회 구강건강 증진에 힘을 모았다.

이날 활동을 이끈 관악서울대치과병원 치주과 김윤정 교수는 “오늘 주민들을 직접 현장에서 만나 치과 진료도 제공하고 그분들의 생생한 목소리도 들을 수 있었다”라며, “관악서울대치과병원이 공공의료기관으로서의 소임을 다하는 데 일조할 수 있어 영광이고, 앞으로도 지역사회의 구강보건 안전망을 강화하고 공공의료사업의 외연을 확장하는데 앞장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관악서울대치과병원은 ‘찾아가는 치과진료소’뿐만 아니라 원내 무료진료, 주민건강강좌 등을 운영하며, 지역주민들의 구강보건증진을 위해 공공의료사업을 꾸준히 이어나갈 계획이다.

 

관악서울대치과병원이 이동식 진료버스를 활용해 서울 관악구 인근 아파트 내에서 ‘찾아가는 치과진료소’를 운영했다. 사진=관악서울대치과병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기술 트렌드
신기술 신제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