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18 17:16 (목)
[치대병원] 경희대치과병원 서길종 전공의, 치주학회 학술대회서 최우수상
상태바
[치대병원] 경희대치과병원 서길종 전공의, 치주학회 학술대회서 최우수상
  • 이상연 기자
  • 승인 2022.11.02 1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연발표 부분서 수상
서길종 전공의 "앞으로 더욱 치의학에 정진할 것" 소감
서길종 전공의, 허익 대한치주과학회장(좌측부터).
서길종 전공의, 허익 대한치주과학회장(좌측부터).

경희대학교치과병원 치주과 서길종 전공의가 지난 10월 15~16일 진행된 대한치주과학회 주관 ‘제62회 종합학술대회’에서 전공의 구연발표 최우수상(연구부문)을 수상했다. 

발표한 연구는 일차 판막 폐쇄를 이용한 치조제 보존술이 심하게 파괴된 치아 연조직에 어떠한 영향을 주는지 탐색한 무작위 대조연구로써, 구강 3D 스캐너를 이용해 연조직 외형에 대한 정보를 기록한 후, 표준 테셀레이션 언어파일(Standard Tessellation Language: STL)을 중첩해 연조직의 변화를 계측했다. 

그 결과, 일차 판막 폐쇄 유무가 치조제 보존술 후 연조직 변화에 미치는 영향이 유의미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으며 치료 방법 결정에 근거를 제공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서길종 전공의는 “전공의 생활을 마무리하는 시점에 의미 있는 큰 상을 받게 돼 매우 영광스럽다”며 “많은 지도편달을 해주신 훌륭한 교수님들께 감사를 전하며 앞으로 더욱 치의학에 정진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최우수상에 선정된 연구논문 제목은 ‘What is the effect of primary flap closure in alveolar ridge preservation for damaged extraction sockets: Soft tissue outcomes’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기술 트렌드
신기술 신제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