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5.23 수 17:15
상단여백
HOME 학술정보 임플란트/보철 모바일
오스템, 우즈베키스탄 론칭세미나똑똑한 ‘임플란트 시술 키트’ 총집합

오스템임플란트㈜가 지난달 7~8일까지 양일간 우즈베키스탄 타쉬켄트 하얏트 호텔에서 현지 법인 설립을 기념하는 ‘OSSTEM Implant Launching 2018 TASHKENT’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우즈베키스탄 현지 치과의사 180여 명이 참석한 이번 세미나는 1일차에 세미나와 공연, 2일차에 핸즈온 코스가 진행됐다.

첫날 행사는 오스템의 우즈베키스탄 법인 설립에 대한 의의와 향후 비전을 알리는 것으로 시작됐다.

강연에는 양승민(삼성서울병원) 교수가 연자로 나서 오스템 ‘CAS KIT’의 수압거상에 대한 우수성에 대해 설명해 현지 치과의사들의 관심을 모았다.
이어 현지 치과의사들도 연자로 나서 임플란트 시술 시 필요한 다양한 픽스처와 키트의 장점을 전달했다.

둘째 날에는 양승민 교수가 핸즈온 코스의 연자를 맡아 122 Taper KIT의 우수한 드릴링 시스템과 장점에 대해 설명했으며, CAS KIT를 활용한 상악동 거상 및 수입거상에 대해서도 강연했다.

현재 우즈베키스탄에서는 상악동 거상 시 대부분 Ossteotom KIT를 사용한 수술이 이뤄지고 있어 오스템 수압거상 키트에 대한 관심이 더욱 높았다.

특히 핸즈온은 오스템이 직접 개발한 Sinus 구강모형과 각 높이별 Crestal을 실습할 수 있는 모형들을 이용해 진행됐으며, 현지 치과의사들은 강의가 끝날 때까지 한 명도 자리를 비우지 않는 열의를 보여줬다.

이번 세미나에 참가한 한 현지 치과의사는 “그동안 우즈베키스탄에서는 상상할 수 없었던 우수한 교육시스템과 제품에 놀랐다”며 “이번 오스템 세미나를 통해 접한 우수한 교육시스템과 제품을 활용한 정기적인 교육을 통해 우즈베키스탄의 임플란트 수준을 한층 높이고 싶다”고 전했다.

서재윤 기자  tjwodbs9@dentalarirang.com

<저작권자 © 덴탈아리랑,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재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