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23 13:54 (목)
대한치과보철학회, 추계학술대회 개최
상태바
대한치과보철학회, 추계학술대회 개최
  • 구명희 기자
  • 승인 2019.10.17 09: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치과보철학, 미래로의 도약

대한치과보철학회(회장 한중석, 이하 보철학회)는 오는 11월 30일과 12월 1일 세종대 광개토관에서 ‘제82회 대한치과보철학회 학술대회’를 개최한다.

‘치과보철학, 미래로의 도약’을 대주제로 열리는 이번 학술대회 첫날 오후 컨벤션A에서는 Dr. Marcelo Calamita(브라질)가 연자로 나서 ‘Esthetics in Function: Analog principles in the digital era’와 ‘Esthetics in Function: Integrating occlusion unto the smile design’을 연제로 국내 보철학 임상가들과 만난다. 

같은 시간 컨벤션B에서는 이정진(전북대) 교수와 홍성진(경희대) 교수가 ‘Rising Prosthodontists Forum’을, 정회웅(전주미르치과) 원장과 정태욱(정&오치과) 원장이 ‘Current Strategies in implant restorations’를 연제로 임플란트를 복원하고 살릴 수 있는 전략을 소개한다.

이튿날인 12월 1일은 총 8개의 강연이 준비돼 있다. 컨벤션A에서는 김명주(서울대) 교수와 김희중(조선대) 교수가 연자로 나서 ‘The details of complete denture’ 강연을, 이어 Dr. Irfan Abas(네덜란드)는 ‘Creating teeth & gums, how to mimic nature’을, Dr. Norman J.Hammer(미국)는 ‘The Art of the RPD’, 이동환(삼성서울병원) 교수와 이기준(연세치대 교정과학교실) 교수는 ‘Functional approaches to mandibular anterior dentition’을 연제로 강연을 펼친다.

컨벤션B에서는 윤홍철(강남베스트덴치과) 원장과 윤형인(서울대) 교수, 김종은(연세대) 교수가 ‘Cutting edge for future prosthodontics’을 연제로 보철학의 미래를 짚어보며, 이용제(연세대 가정의학과) 교수, 이은(연세대 정신과) 교수는 ‘Medical considerations for the present & future prosthodontics’를 연제로 의사의 입장에서 치과 보철학에 대한 의견을 나눈다. 오후에는 ‘Back to the basic: abutment preparation, impression & occlusal adjustment’ 강연과 ‘full mouth rehabilitation, 5 years later’를 주제로 한 패널 토론이 진행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기술 트렌드
신기술 신제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