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케이스] 덴티스, 구강유산균 ‘락토글로우’ 공식 출시
상태바
[쇼케이스] 덴티스, 구강유산균 ‘락토글로우’ 공식 출시
  • 하정곤 기자
  • 승인 2021.10.14 0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격적으로 건강기능식품 사업 진출
입속 세균 관리에 대한 소비자 관심 높아져

㈜덴티스(대표 심기봉 이하 덴티스)가 1일 구강유산균 ‘락토글로우(LACTOGLOW)’를 공식 출시하며, 본격적으로 건강기능식품 사업 진출을 알렸다.

코로나19로 인한 마스크 생활의 장기화로 인해 구강 건강의 중요성이 무엇보다 대두되는 시대에 따라 최근 입속 세균 관리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실제로 헬스앤뷰티 스토어 CJ올리브영의 구강용품 매출이 전년 대비 25% 증가했다.

특히 이마트 등에서도 구강 청결제와 전동칫솔 매출이 증가 추세를 이어가는 현상이 이러한 관심도를 대변하고 있다.

이런 구강케어에 대한 수요에 발맞춰 덴티스는 치과 전문기업으로서의 오랜 임상경험과 전문성을 살려 체계적인 검증을 통해 세계적인 균주사와 손잡고 투입균수 28억, 4억 CFU 보장, 최적의 균주 배합을 통해 하루 한 알로 장 건강과 구강 건강을 모두 지킬 수 있는 제품을 개발하게 됐다.

특히 덴티스는 구강 미생물을 이용해 구강내 유익균 정착을 통한 입속 자정능력을 높이고 구강 건강을 강화시키는 제품으로서 치약 및 가글 등의 화학적 요법 외에 유익균과 유해균의 적정비율 관리를 통한 근본적이고 장기적인 구강 생태계의 균형을 유지하는 효과적인 구강케어 솔루션으로 락토글로우를 제시한다고 밝혔다.

락토글로우는 캐나다 몬트리올에서 설립된 80년 전통의 세계 3대 유산균 제조사 LALLEMAND社의 ‘Oralis SB(복합유산균)’를 주요 균주로 한다.

Oralis SB는 엄격한 3단계 공정을 통해 균주 생존을 위한 다양한 코팅기술(BIO-SUPPORT, PROBIOCAP, STAR)로 개발된 균주다.

특히 2겹 코팅 특허기술을 적용한 프로바이오캡(PROBIOCAP)으로 장까지 살아가는 프로바이오틱스 제품이다.

해외에서는 플라그 지수 감소, 치주 관련 문제 개선, 구취 감소 등 다수의 연구와 임상 논물을 보유하고 있으며, 국내에서도 임상 관련 연구가 추가 진행 중이다.

이와 더불어 유제품에서 추출한 균주를 사용해 안전성을 보다 높였고, 총 4가지 균주 외 칼슘, 비타민 C,D 등과 결합해 기능성을 높였다.

뿐만 아니라 위생적이고 안전한 패키지를 적용해 언제 어디서든 간편하게 섭취 가능하다.
일상 섭취가 가능하지만, 최적의 효과를 위해 자기 전 하루 한 알 섭취를 권고한다.

남녀노소 누구나 전연령층이 섭취 가능한 락토글로우는 맛에 예민한 어린이들을 위한 맛을 추가해 성인용과 키즈용 2가지로 출시됐다.

6월에는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허가받아 현재 건강기능식품으로도 판매하고 있다.

치과계에서도 최근 예방치료에 대한 관심이 점차 증가하는 추세이며, 치과 전문과목인 예방치과학의 발전과 예방치과에 확산에 따라 구강관리 솔루션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면서 구가유산균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덴티스 관계자는 “덴티스는 최근 국민 구강보건 장려와 올바른 치과문화를 위한 공공 캠페인을 펼치고 있다”며 “최근 구강건강에 대한 업계 내외부 전반적인 관심도에 따라 이번 락토글로우 출시는 마케팅과 매출면에서 연계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런제품어때요?
놓치면 후회할 핫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