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치과진료비 18.2% 증가
상태바
지난해 치과진료비 18.2% 증가
  • 구명희 기자
  • 승인 2020.05.21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보공단, 2019 건강보험 주요통계 발간
치과의원 전년대비 295개소 늘어나

2019년 치과병‧의원 요양기관종별 진료비가 4조9284억 원인 것으로 나타났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용익, 이하 건보공단)은 5월 18일 ‘2019년 건강보험 주요통계’를 발간했다. 2019년 건강보험 총 진료비는 86조4775억 원으로 전년대비 11.4% 증가했고, 65세 이상 진료비는 35조8247억 원으로 전체 진료비의 41.4%를 차지했다.

요양기관종별 진료비 점유율을 살펴보면 병원급 이상이 51.3%로 전년대비 0.1%p 증가했으며, 상급종합병원은 15조998억 원으로 진료비가 7.6% 증가했으나 점유율은 오히려 0.6%p 감소했다.

병원급도 점유율이 0.2%p 감소했고, 의원급은 0.5%p 점유율이 증가했다. 이중 치과병원은 2018년 진료비 2652억 원에서 2019년 3160억 원으로 19.2% 증가했다.

치과의원은 2018년 3조9021억 원에서 2019년 4조6124억 원으로 18.2% 진료비가 증가했다.

건강보험 진료실적을 살펴보면 요양기관 종별 지급일 기준 급여비는 65조1674억 원이며, 진료일 기준 급여비는 64조6789억 원으로 지급일 기준 대비 총 급여비 4885억 원(0.75%) 감소했다.

전체 요양기관 수는 9만4865개로 전년대비 1.8% 증가했고, 이 중 치과병원은 239개소로 전년대비 2개소가 늘어났으며, 치과의원은 1만7963개소로 전년대비 295개소(1.7%) 증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