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덴탈MBA] 원장님! 통장잔고와 세금납부 하는 소득은 다릅니다
상태바
[덴탈MBA] 원장님! 통장잔고와 세금납부 하는 소득은 다릅니다
  • 이승희 대표
  • 승인 2020.02.13 1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영 빈틈은 안 내도 될 세금을 만든다 6

원장님들과 대화하면서 가장 많이 듣는 이야기 중에 하나가 번 돈이 없는데 소득세를 낸다라는 말씀이다. “난 번 돈이 없는데 세무사님이 자꾸만 <소득이 0억이니, 세금이 0이다>라고 한다. 통장에는 잔고가 없다. 이해가 안된다”라고 이야기 한다. 결론은 원장님 말씀도 맞고 세무대리인이 계산한 소득도 맞다. 둘은 기준이 다르기 때문이다. 알아야 하는 개념들과 기준이 많지만 이번 글에서는 가장 간단하게 둘이 다르다는 것 정도만 이해하기로 하자. 

현금흐름 vs 세무신고

현금흐름은 말 그대로 현금이 들어오고 나간 현황이고, 세무신고는 매출과 경비를 산정하는 기준에 부합하게 취합하는 것이다. 각각의 기준으로 치과의 하루 정산을 정리하면 아래 표와 같다. 

현금흐름도 절세도 중요합니다!

경영을 사람의 신체에 비유하면 [현금]은 [피]와 같다. 혈관이 막히면 사람이 죽을 수 있는 것처럼, 현금흐름에 문제가 생기면 기업은 도산하기도 한다. 치과도 마찬가지다. 절세는 세법적 기준에 부합한 기간, 적격 증빙 등 분명한 조건에 맞아야만 가능한 것이다. 시간이 지나면 돌이킬 수 없는 것들이기에, 전략적으로 사전 관리하는 것이 중요하다. 또한 세금은 소득의 40%, 총매출의 약 12%를 차지하는 큰 지출이기 때문에 사전적으로 절세가 다시 현금흐름에 영향을 끼친다(평균값 추산).

결국 지속가능한 성장을 하기 위해서는 현금흐름도 절세전략도 동시에 관리하는 것이 필요하다. 앞으로 현금흐름을 어떻게 관리하고, 절세전략을 수립할지를 함께 살펴보도록 하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런 제품어때요?
놓치면 후회할 핫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