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치아은행, 구강악안면외과 포럼 강연
상태바
한국치아은행, 구강악안면외과 포럼 강연
  • 서재윤 기자
  • 승인 2019.07.11 1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utoBT’ 중국 상용화 한 걸음

한국치아은행㈜(대표 이승복)의 자가치아뼈이식재 ‘AutoBT’가 지난달 29~30일 중국 천진병원에서 진행된 ‘2019 베이징-천진-하북 구강악안면외과 포럼’에서 강연을 통해 소개됐다.

이 포럼은 북경대학교 구강의학원, 천진 병원, 내몽골 의과대학, 허베이 의과대학, 산서 의과대학, 수도 의과대학, 베이징 통렌 병원 등 각 지역을 대표하는 대학과 병원의 교수, 의료진, 학생들이 참여하는 지역 최대 규모의 구강악안면외과 학술대회다.

해외 연자로 초청된 한국치아은행의 연구소장인 엄인웅 박사는 ‘Clinical application of autogenous demineralized dentin matrix loaded with recombinant human bone morphogenetic 2 for socket preservation: A case series’를 주제로 강연했다. 포럼 준비위원장인 PENG Xin(북경대 구강의학원) 교수는 “발치 치아를 활용한 골이식재는 구강안안면외과를 대표하는 최신 의료기술로 엄 박사는 해당 분야의 최고 권위자”라고 초청의 이유를 밝혔다.

엄 박사는 학생들이 진행한 케이스 발표 및 협력 토론에도 참여해 조언을 아끼지 않았다. 그는 “구강암 치료, 인구강 3D 분석, 두개골 및 안면 골절, 상악골 및 치조골 수술, 종양 수술 후 상악골 재건, 턱 골수염 치료 등 다양한 분야에서 깊이 있는 연구가 진행돼 놀랐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승복 대표는 “자가치아뼈이식재 ‘AutoBT’에 대한 중국의 반응은 확실하고 분명하다”면서 “최근 3번의 초청이 있었으며, ‘AutoBT’ 소개 후 계속되는 질문에 진행자가 당황할 정도였다”며 시장 확대에 대한 기대감을 표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