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9.19 수 16:23
상단여백
HOME 뉴스 정책/회무 포토뉴스
경북지부, 캄보디아서 해외의료봉사6년째 이어진 사랑과 나눔

경상북도치과의사회(회장 양성일, 이하 경북지부)는 지난달 20일부터 22일까지 3일간 캄보디아 프레아 비헤아르 주립병원에서 진료 봉사를 펼쳤다.

6년째 이어지고 있는 진료봉사에는 사흘 동안 322명의 환자가 방문했다. 경북지부 임원들은 발치, 스케일링, 근관치료, 임플란트 등 치과진료를 진행했고, 초등학교에서는 잇솔질 교육과 구강용품을 전달했다.

경북지부 관계자는 "지난 3월 진료봉사에서는 유닛 체어와 콤프레셔, 석션의 성능이 완벽하지 않아 밀려오는 환자를 모두 진료해주지 못했다"며 "이번에 경북지부에서 포터블 유닛 체어 2대를 준비했고, 체어 5대를 감당할 수 있는 성능의 CVS와 콤프레셔를 지원했다"고 전했다.

또한 프놈펜 치과대학 학생들이 통역 및 진료보조 인력으로 참여해 짧은 기간이었지만 수준 높은 한국의료의 질을 확인할 수 있는 기회가 마련되기도 했다.

양성일 회장은 "무더위에도 고생해준 진료 인력들에게 고마움을 표한다. 우리의 진료봉사가 캄보디아 구강보건 증진을 위해 조금이나마 보탬이 됐길 바란다"며 "이번 봉사활동에 장비를 지원해준 반용석 경북지부 명예회장께 진심으로 감사하며, 우리 지부는 앞으로도 체계적이고 지속적인 봉사활동을 진행해 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구명희 기자  nine@dentalarirang.com

<저작권자 © 덴탈아리랑,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명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