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8.17 금 09:05
상단여백
HOME 업계 업계뉴스 모바일
[시크릿아이템] 주승호(안산라임프로치과)원장의 추천 아이템 | 아이비덴탈 ‘M3-L Platinum’“가성비 최고의 원파일 시스템”

 

“‘M3-L Platinum’은 환자의 안전을 최대로 확보하고, 쉽고 간편하게, 그리고 경제적인 가격으로 최상의 근관치료에 도달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제품입니다”

‘M3-L Platinum’은 효율성을 높임과 동시에 모든 모터로 사용가능한 원파일 시스템으로 출시 이후 빠르게 임상가들의 관심을 독차지하고 있는 제품이다.

올해 최고의 새로운 M3 파일 시스템이라 불려도 손색없는 아이비덴탈(대표 하일)의 ‘M3-L Platinum’은 주승호(안산라임프로치과) 원장이 임상에서 자주 사용하고, 동료 치과의사들에게 소개하는 시크릿 아이템이다.

기존에 M3 라인을 꾸준히 사용해온 그는 ‘M3-L Platinum’ 출시 이후 이 제품에만 손이 간다고 전했다.

주 원장은 “‘M3-L Platinum’은 프로파일보다 RPM이 높아 처음에 사용할 당시에는 걱정이 많았다”며 “하지만 사용해보니 삭제력이 좋고 임상 시간을 단축시켜주는 효자 제품”이라고 매우 만족스러움을 전했다. 또한 “기존에 사용했던 제품의 부족함을 채워준 나이타이 파일 시스템”이라고 평가했다.

주 원장의 만족감은 모든 모터로 사용 가능한 원파일 시스템 덕분.

‘M3-L Platinum’은 모터에서 발생되는 토크가 엔도 루트를 따라 빨려 들어가는 흡입력이 아닌 치아와의 마찰력, 치아 본질을 삭제하는 절삭력을 높여주면서 Screw-in Effect를 최대한 방지해준다.

주 원장은 “근관치료는 임상가의 스킬도 중요하기에 어떤 제품을 사용하느냐에 따라 예후가 크게 차이 나지는 않는다. 국내 엔도 수가가 워낙 낮다 보니 ‘M3-L Platinum’은 우리나라 수가 현실에 맞는 파일이라고 생각한다”면서 “삭제력이 좋은 가성비 최고의 제품”이라고 자부했다.
특이하게 ‘M3-L Platinum’은 임상에서 몇 번 사용했는지 파일 횟수를 체크할 수 있다는 게 술자들이 말하는 또 하나의 매력포인트다.

주 원장은 “해바라기 모양으로 돼 있는 스폰지가 따로 있다. 술자가 몇 번 사용했는지 체크할 수 있게 도와주는 도구”라며 “사용 후 꽃잎처럼 떼어내면 된다. 10번 이상 사용하지 않으니까 파절이 거의 없다. 다시 한번 강조하지만 ‘M3-L Platinum’을 사용하지 않을 이유가 없다”고 피력했다.

아울러 그는 “한 면 절단으로 나이타이 파일로 잔해 배출이 좋다. 잔사가 막힐 경우 또 뚫어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고, 엔도 스트레스도 남을 텐데 ‘M3-L Platinum’은 술자, 환자 모두에게 만족감을 주는 제품”이라며 “일반 개원의들이 무리 없이 사용할 수 있는 장점만 부각되는 파일 시스템”이라고 추천했다.

구명희 기자  nine@dentalarirang.com

<저작권자 © 덴탈아리랑,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명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