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0.23 화 16:13
상단여백
HOME 뉴스 정책/회무 포토뉴스
남북구강보건의료協, 통일구강보건의료 연구 발판치협 치과의료정책연구원과 업무계약

남북구강보건의료협의회(회장 김철수, 이하 남구협)와 대한치과의사협회 치과의료정책연구원(원장 민경호, 이하 정책연구원)이 지난 12일 치협 대회의실에서 남북 구강보건의료 체계의 상호협력과 통합을 지향하는 연구와 사업을 추진하는 업무계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계약으로 치과계는 문재인 정부 출범을 계기로 조성된 평화통일의 환경을 발판삼아 통일 한반도의 구강보건의료에 필요한 본격적인 연구 업무를 수행할 수 있게 됐다. 

특히 이번 계약은 일회성 연구 계약이 아닌 3년에 걸쳐 중장기적 전망 아래 통일구강보건의료 정
책연구를 진행하기로 했다.

이 계약을 통해 두 기관은 △통일구강보건의료포럼 발족 및 운영 △통일구강보건의료 연구용역 수행을 위한 협력을 다짐했다. 

남구협과 정책연구원은 올해 연구과제로 △남북한 구강보건인력제도 통일방안(경희대 류재인 교수팀) △탈북의료인 심층 면접 방법을 활용한 남북한 구강보건의료체계 비교(원광대 신호성 교수팀) △핀란드 사례분석에 의한 ‘북한 구강보건의료 지원 프로젝트’ 탐색(강릉원주대 정세환 교수팀)의 통일구강보건의료 관련 연구를 지원할 계획이다.

민경호 원장은 “이번 업무계약이 통일된 한반도의 구강보건의료 체계 확립에 기반이 되는 좋은 연구를 수행할 기회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최치원 남구협 운영위원장은 “통일구강보건의료를 위한 선도적 역할을 하고 있는 남구협과 치과의료정책연구의 중심인 정책연구원이 이번 업무계약을 통해 더 큰 시너지를 발휘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주화 기자  arirang@dentalarirang.com

<저작권자 © 덴탈아리랑,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주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