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1.13 화 13:11
상단여백
HOME 업계 업계뉴스 모바일
오스템, ‘ToothCoat’ 출시시린이 책임질 구원투수 등장

장기간 효능 유지가 어렵고 사용법이 불편했던 지각과민처치제의 단점을 해소시킨 제품이 나왔다.

오스템임플란트㈜(이하 오스템)가 시린이를 빠르게 완화시킬 수 있는 지각과민처치제 ‘ToothCoat’를 출시했다. ‘ToothCoat’는 첨가된 포타슘(K+) 이온을 통해 상아모세포 내 통증 전달을 차단하기에 치아시림을 즉각 완화한다.

노출된 상아세관을 100% 폐쇄하는 점도 ‘ToothCoat’가 가진 장점이다. ‘ToothCoat’는 상아세관의 하방 30um까지 침투하는 높은 침투력으로 노출된 상아세관을 빈틈없이 100% 막아줘 환자의 지각과민증을 확실히 해소시켜준다.

또한 경화시간이 빠르고 코팅력이 장기간 유지되는 것이 장점.

‘ToothCoat’를 치아에 도포, 1회 주수를 거쳐 1분만 대기하면 바로 경화가 이뤄진다. 뿐만 아니라 시술 12주 후에도 80% 이상의 코팅력이 유지돼 환자의 번거로움을 줄여준다.

오스템 관계자는 “‘Tooth Coat’는 일정 두께를 가지며 경화가 이뤄지는 지각과민처치제로, 실제 임상에서 가장 많은 지각과민이 발생하는 부위 중 하나인 치경부마모 부위에 적용 시 매우 효과적”이라며 “시린이로 고생 중인 환자의 치아 건강관리를 책임질 제품”이라고 자신했다.

구명희 기자  nine@dentalarirang.com

<저작권자 © 덴탈아리랑,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명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