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9.21 금 09:43
상단여백
HOME 학술정보 임플란트/보철 모바일
네오, 부산 렉처투어 통해 'i500' 공개구강스캐너 ‘i500’ 론칭으로 디지털 열풍 주도

㈜네오바이오텍(대표 허영구, 이하 네오)이 지난달 24일 구강스캐너 ‘i500’(제조원 메디트)의 론칭을 알리는 렉처투어를 부산에서 개최했다.

임플란트와 디지털 향연
먼저 치과의사 섹션 첫 번째 순서로는 엄승일 원장이 ‘임플란트 보철물 제작과 관련된 다양한 부작용의 발생과 최소한의 고민 해결’을 주제로 강연했다.

엄 원장은 다양한 임상 경험을 공유하며 진료현장에서 당면한 고민들의 대안을 제시하고, 해외 커뮤니티에서 논의되고 있는 이야기까지 전해 시야를 넓혔다.

이어 허영구 원장은 최근 임상가들 사이에서 논의되는 임플란트와 보철물의 중요 이슈를 발표하고, 특히 Internal 타입의 임플란트에서 발생할 수 있는 사례와 해법을 공유해 많은 참가자들의 이목이 집중됐다.

이번 렉처투어의 대미는 단연 김종엽 원장의 ‘Contemporary Digital Implant Dentistry’ 강연으로 꼽힌다.

김 원장은 디지털 덴티스트리의 대가답게 오랜 기간 임상에서 활용해 온 다양한 해법을 공유했다. 처음 디지털 솔루션을 다루는 임상가도 쉽게 시작할 수 있는 접근법들을 전한 김 원장은 “앞으로 디지털 진료가 임상가들을 더욱 편하게 해줄 것”이라는 의견을 덧붙였다.

정원 2배 넘친 신청 열기
이번 부산 렉처투어에서는 치과위생사와 스탭을 위한 강연이 정원보다 2배 인상 많은 인원이 접수돼 부산지역의 뜨거운 관심을 확인했다.

박지연(덴탈리더스 아카데미) 대표와 이수경(에스플란트치과병원) 팀장은 치과의 성장을 이끌어내는 스탭의 마음가짐과 예방진료를 기반으로 스탭들이 챙겨야 할 요소를 꼼꼼하게 짚었다.

또한 이승희(리얼비즈) 대표는 치과경영의 관리 회계에서 스탭이 관심을 둬야할 요소를 살펴봤으며, 지난 1월 부산광역시치과위생사 회장을 퇴임하고, 최근까지 활발히 강연을 통해 두터운 강연 팬층을 확보한 홍선아(미서울치과) 이사가 치과건강보험의 이해를 높이는 강연을 펼쳐 호응을 얻었다.

한 참가자는 “모든 강의가 맛보기 식이 아니라 구체적인 적용을 풀어내는 연자들의 고심이 온전히 느껴지는 시간이었다”고 평가했다.

한편 네오는 강의장 밖에 전시부스를 꾸며 네오의 역사와 혁신제품을 한 눈에 보고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네오의 동요도측정기 ‘AnyCheck’를 비롯해 임플란트 신제품 ‘IT-Ⅲ active’, 임플란트 베스트셀러 ‘IS-Ⅲ active’가 눈길을 끌었다.

또한 이번 렉처투어의 히어로, 메디트 구강스캐너 ‘i500’을 선보이며 뜨거운 관심을 이끌었다. ‘i500’은 역대급 가성비로 최고 수준의 정확성과 속도를 가장 합리적인 가격에 론칭한 제품이다. 특히 완전한 오픈 타입의 호환성과 애뉴얼 피 없는 계약 방식이 한국 현실에 최적화됐다는 평가가 잇따른다.

이 날 부산에서는 네오가, 서울에서는 메디트가 각각 세미나를 통해 ‘i500’의 우수성을 공개했다.

 

이현정기자  hj2@dentalarirang.com

<저작권자 © 덴탈아리랑,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정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