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6.21 목 17:10
상단여백
HOME 뉴스 학회/대학/병원 포토뉴스
부산대치과병원, 미얀마서 더 크게 키운 ‘나눔의 정’12명 해외의료봉사활동

부산대학교치과병원(병원장 신상훈)은 지난 5일부터 11일까지 미얀마 만달레이 Aryudana Hospital에서 해외의료봉사활동을 진행했다.

황대석(구강악안면외과학교실) 공공의료실장을 필두로 손우성(교정과학교실) 교수, 김철홍(치과마취과학교실) 교수, 이소현(보철학교실) 교수 등 총 12명이 참가해 수술팀과 진료팀으로 나눠 나눔을 펼쳤다.

봉사단은 미얀마 주민 73명에게 발치, 레진, 스케일링, 신경치료, 틀니 등 총 292회 치과진료를 제공했다. 특히 이번 봉사활동에서는 본원 분리·독립 후 처음으로 구순구개열을 진단받은 총 6명의 아동에게 수술을 진행했으며, 현지 치과의사에게는 선진 치의학을 교육했다.

신상훈 병원장은 “국내뿐 아니라 개발도상국의 구강보건 향상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구명희 기자  nine@dentalarirang.com

<저작권자 © 덴탈아리랑,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명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