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8.14 화 10:57
상단여백
HOME 학술정보 치과일반 모바일
측두하악장애학회, 춘계학술대회 마무리초음파 영상 활용한 턱관절 치료


대한측두하악장애학회(회장 송윤헌)는 지난 13일 서울대 치과병원 지하1층 제1강의실에서 2018년 춘계학술대회 및 정기총회를 개최했다.

이날 학술대회는 100여 명이 넘는 치과의사들이 등록해 지금까지 치과 진료영역에서 흔히 접하기 어려웠던 진단 초음파 활용에 대한 뜨거운 관심을 나타냈다.

‘수준 높은 진료를 위한 초음파 영상의 치과적 활용’을 캐치프레이즈로 열린 이번 학술대회는 영상치의학과와 구강악안면외과 교수가 연자로 나서 이론적인 내용을 다룬 1부와 치과 개원의 원장이 연자로 나서 실전적인 내용을 다룬 2부로 진행됐다.

송윤헌 회장은 “이번 학술대회를 통해 초음파 영상을 이용한 턱관절 치료에 관심을 갖는 치과의사들의 호응도가 예상을 뛰어넘을 정도로 높아 학회차원에서 추가로 초음파를 주제로 한 학술 프로그램을 계획하는 것을 고려할 생각”이라며 “앞으로도 학회가 턱관절장애 치료분야에서 선도적인 역할을 할 수 있도록 학술적, 임상적으로 노력 하겠다”고 밝혔다.

서재윤 기자  tjwodbs9@dentalarirang.com

<저작권자 © 덴탈아리랑,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재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