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2.10 월 16:22
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인터뷰 모바일
[우리동네치과주치의] 엠치과 시지점 설국진 원장“환자중심 치료로 지역민 구강건강 향상 앞장”



반짝이는 크리스마스 트리 뒤로 환자 진료에 바쁜 원장과 직원들이 분주하게 움직인다. 
 
대구 신매역 인근에 위치한 엠치과 시지점에는 3명의 원장과 11명의 직원이 환자에게 최상의 진료를 제공하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한다.

“항상 당신을 중심으로 생각합니다”

엠치과는 대구에 총 4개의 지점이 있다. 그중 개원한지 7년이 된 엠치과 시지점은 환자들에게 필요한 진료를 신속하고 확실하게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한다.

설국진(엠치과 시지점) 원장은 “우리치과는 기본적으로 전 직원들이 ‘항상 당신을 중심으로 생각합니다’라는 마음가짐으로 진료하고 있다”면서 “이 때문인지 치과를 찾는 대부분의 환자들은 소개를 통해 내원하는 경우가 많다”고 말했다.

그는 “특히 치과 근처에 지하철역과 아파트 단지가 있어 어린이부터 젊은층, 고령자까지 다양한 연령의 환자층이 형성돼 있다”면서 “인근 아파트 주민 뿐만 아니라 영천, 의성, 울릉도 등 멀리서 치과치료를 위해 내원하는 환자도 적지 않다”고 말했다.

때문에 설 원장은 멀리서도 치과를 찾아주는 환자들에게 더 나은 진료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변화하는 치과진료 트렌드에 민감하게 반응한다.

그는 “세미나 또는 논문 등을 통해 현재 진료 술식이 어떻게 이어지고 있는지에 대해 주의깊게 살펴보고, 검증된 술식 중 치과의사 입장에서 받아들일 수 있는 것은 최대한 빨리 도입하고, 치료에 접목시켜 환자들이 편안하게 진료를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낮은 실패율, 높은 안정성 제품 선택

최근에는 인구 고령화에 따라 전신질환자가 내원하는 비율도 높아지고 있는 상황.

엠치과 시지점 인근에는 종합병원과 재활병원이 위치해 있어, 입원환자 중 치과치료가 필요한 환자들이 내원하기도 한다.

설 원장은 “전신질환자가 내원하면 현재 앓고있는 질환에 대해 체크하고, 필요할 경우 해당 환자의 담당 주치의에게 의뢰해 치과치료 가능 여부를 확인하기도 한다”고 말했다.

특히 당뇨환자의 경우 임플란트 치료 시 당뇨병성 치주염에 의한 치조골 소실, 수술후 치유 지연 및 감염에 대한 취약성, 골유착, 유지관리 등 다양한 문제에 노출될 가능성이 높다.

설 원장은 “전신질환자의 안전한 임플란트 시술을 위해 우수한 골유착에 의한 빠른 치유와 오랜 기간 검증돼 낮은 실패율과 높은 안정성을 자랑하는 스트라우만 임플란트를 첫 번째로 고려하고있다”면서 “최근에는 환자의 연령과 관계 없이 스트라우만 임플란트를 선택하는 환자가 많아지는 추세”라고 말했다.



편안하고 아프지 않은 치료에 집중

엠치과 시지점 대기실에는 전 직원의 사진을 비치해 원활한 라포 형성과 함께 치과에 대한 환자의 신뢰를 높이고 있다.

설 원장은 “환자가 내원하면 치과에서는 환자에 대한 기본적인 정보를 갖고 있는데, 환자는 그렇지 않은 경우가 많기 때문에 직원의 사진을 비치해 환자에게 직원을 소개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환자에게 편안하고 아프지 않은 치료를 제공하겠다는 각오다.

그는 “보통 환자들 중 치과치료를 할 때 발생하는 소리나 통증에 불안해하는 경우가 많은데, 치과의사로서 안전하면서도 빠르고, 편안하며, 통증없이 최상의 결과를 얻을 수 있도록 치료하기 위한 방법을 꾸준히 고민 중”이라며 “또한 모든 지역민들의 치과질환 예방이나 구강보건 향상에 일조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엠치과 시지점은 앞으로도 지역민들에게 치과주치의로서 역할을 다할 계획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설 원장은 “지역사회에 위치한 치과로써 모든 지역민들의 구강보건향상에 일조하는 역할을 하기위해 노력할 것”이라며 “또 모든 사람에게 인정받기 위해 꾸준히 연구하고 공부하겠다”고 말했다.

박미리 기자  mir@dentalarirang.com

<저작권자 © 덴탈아리랑,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미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